시스템관리자의 쉼터 커피닉스 커피향이 나는 *NIX
커피닉스
시스템/네트웍/보안을 다루는 곳
 FAQFAQ   검색검색   멤버리스트멤버리스트   사용자 그룹사용자 그룹   사용자 등록하기사용자 등록하기 
 개인 정보개인 정보   비공개 메시지를 확인하려면 로그인하십시오비공개 메시지를 확인하려면 로그인하십시오   로그인로그인 

가입없이 누구나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공지사항에 대한 댓글까지도..




BBS >> 설치, 운영 Q&A | 네트웍, 보안 Q&A | 일반 Q&A || 정보마당 | AWS || 자유게시판 | 구인구직 || 공지사항 | 의견제시
커피닉스 정모(11.4) 후기 및 사진 몇장

 
글 쓰기   답변 달기    커피닉스, 시스템 엔지니어의 쉼터 게시판 인덱스 -> 나도 한마디
이전 주제 보기 :: 다음 주제 보기  
글쓴이 메시지
truefeel
카페 관리자


가입: 2003년 7월 24일
올린 글: 1277
위치: 대한민국

올리기올려짐: 2009.11.16 월, 6:43 pm    주제: 커피닉스 정모(11.4) 후기 및 사진 몇장 인용과 함께 답변

지난 11.4(수) 저녁에 커피닉스 정모(번개라고 해도 좋을 듯)를 했는데, 너무 늦게 후기를 올립니다.

1차 : sCag가 추천한 곳에서 저녁
2차 : 커피빈 (여기서 2시간 반 이상 얘기를 했다.)
3차 : 당구 (몇 명만 간 것으로. 이 분들 1시까지 당구를 쳤다나... 대단해~)

1차에 sCag, 티니, aqua, dory, Redbaron, 범냉이, 저 이렇게 7명이 모였고,
2차에 spy가 함류했습니다.

처음 본 분들이 두분이었습니다. 그런데 나머지 분들은 이 두 분들을 서로 서로 얽혀서 잘 알더라는... 한 분은 이미 닉네임인데, 처음으로 보았고, 나머지 한 분은 참석한 후에야 처음 알게된 분입니다. 두 분 모두 처음 뵙지만, 대화에 잘 참여해주셔서 맘이 편하더군요. 쫀득쫀득하다고 해야할까요.. 편하게 다가갈 수 있는 분이었습니다.


커피 한잔 하면서 나왔던 얘기들을 간단히 적으면...

1. puppet 등 시스템자동화 한글문서 프로젝트를 진행해보자. (범냉이, aqua 제안)

별도 사이트를 만들기 보다는 일단 구글 문서도구나 구글 노트에 작성해서 공유하자.
그리고, 도메인을 할당하는 것으로.
※ 현재 auto.coffeenix.net에서 한글문서 프로젝트가 진행중

2. 커뮤니티나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면, 적극적 참여자, 소극적 참여자, 그리고 읽기만 하는 사람 또는 방관자 등으로 나뉜다고 본다. 적극적 참여자가 2~3명만 되어도 좋겠고, 소극적 참여자가 참여자의 절반만 되어도 좋겠다.

3. 초기의 열정적인 마음이 시간이 지나면 어느덧 식어버려.

4. SE의 문서 공개나 커뮤니티 형성의 아쉬움

5. SE 에피소드

6. 자유로운 출근 시간을 즐기는 것에 대한 이야기 (누구의 개인적 이야기. ^^)

그리고 사진 몇 장







위로
사용자 정보 보기 비밀 메시지 보내기 글 올린이의 웹사이트 방문
이전 글 표시:   
글 쓰기   답변 달기    커피닉스, 시스템 엔지니어의 쉼터 게시판 인덱스 -> 나도 한마디 시간대: GMT + 9 시간(한국)
페이지 11

 
건너뛰기:  
새로운 주제를 올릴 수 있습니다
답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주제를 수정할 수 없습니다
올린 글을 삭제할 수 없습니다
투표를 할 수 없습니다


Powered by phpBB © 2001, 2005 phpBB Group